[좋은글] 죽을만큼 사랑했던 사람과 모른체 지나가게 되는 날이 오고 > 유용한 정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좋은글] 죽을만큼 사랑했던 사람과 모른체 지나가게 되는 날이 오고

본문

c3f6cd880e80315120766edd28909b33_1491200996_2425.png 

죽을만큼 사랑했던 사람과

모른체 지나가게 되는 날이 오고

한때는 비밀을 공유하던 가까운 친구가

전화 한통 하지 않을만큼 멀어지는 날이 오고

또 한때는 죽이고 싶을만큼 미웠던 사람과

웃으며 볼 수 있듯이

시간이 지나면 이것 또한 아무것도 아니다

 


변해버린 사람을 탓하지 않고

떠나버린 사람을 붙잡지 말고

그냥 그렇게 봄날이 가고 여름이 오듯

내가 의도적으로 멀리하지 않아도

스치고 떠날 사람은 자연히 멀어지게 되고

내가 아둥바둥 매달리지 않더라도

내 옆에 남을 사람은 무슨 일이 있더라도 알아서 내 옆에 남아준다

 


나를 존중하고 사랑해 주고 아껴주지 않는 사람에게

내 시간 내 마음 다 쏟고 상처 받으면서

다시 오지 않을 꽃 같은 시간을

힘들게 보낼 필요는 없다

 


 

비 바람 불어 흙탕물을 뒤집어 썻다고 꽃이 아니더냐

다음에 내릴 비가 씻어준다

 


실수들은 누구나 하는거다

아기가 걸어 다니기까지 3000번은 넘어지고야

겨우 걷는 법을 배운다

나는 3000번을 이미 넘어졌다가 일어난 사람인데

별것도 아닌 일에 좌절하나

 


이 세상에서 가장 슬픈 것은

너무 일찍 죽음을 생각하게 되는 것이고

가장 불행한 것은 너무 늦게 사랑을 깨우치는 것이다

 


내가 아무리 잘났다고 뻐긴다 해도

결국 하늘 아래에 놓인 건 마찬가지인 것을

높고 높은 하늘에서 보면 다 똑같이 하찮은 생물일 뿐인 것을

 


아무리 키가 크다 해도 하찮은 나무보다도 크지 않으며

아무리 달리기를 잘한다 해도 하찮은 동물보다도 느리다

 


나보다 못난 사람을 짓밟고 올라서려 하지 말고

나보다 잘난 사람을 시기하여 질투하지도 말고

그냥 있는 그대로의 나를 사랑하며 살았으면 좋겠다

 


하늘 아래 있는 것은 다 마찬가지 이니까

 


어느 성당 수도자가 올린 글    

 

유용한 정보 목록

게시물 검색

사이트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사이트맵 Copyright © todayfortune.co.kr. All rights reserved.
삭제요청 madhalo78@gmail.com
본사이트에 등록된 업체의 판매물품과 내용은 판매자가 등록한 것으로 당사에서는 그 등록된 내용에 대하여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상단으로